비트코인이 100% 망하는 EU

§

저는 오래전 비트코인 마이닝도 해본적이 있고, (그냥 어떻게 채굴하는건지 궁금해서 해본적이 있습니다.) 요즘 비트코인 채굴은 중국과 러시아 해커들이 악성스크립트로 감염시킨 좀비PC 를 통해서 한다는 사실도 잘 알고 있습니다.

내 컴퓨터로 채굴하면 되지 왜 해킹까지 해가며 타인의 컴퓨터를 이용해서 비트코인 채굴을 하냐구요? 안그러면 수지타산이 맞지 않습니다. 정상적인 채굴로는 전기비도 나오지 않는다는…

비트코인은 가상화폐라고 하는데, 정확하게 말하자면 cryptocurrency 입니다. cryptocurrency 를 한글로 번역하자면 암호화된 화폐(?) 정도로 번역해야 할 것 같은데, 이렇게 번역만 해서는 충분한 설명이 되지 않죠.

비트코인을 채굴하거나 구매하게 되면 두개의 key 가 들어 있는 wallet (지갑) 을 부여 받습니다. 하나의 key 는 public-key 라고 해서 모두에게 공개되는 key 고 다른하나의 key 는 private-key 라고 해서 본인만 알고 있는 key 입니다.

결국 이 두개의 key 가 있어야 비트코인을 사용할 수 있게 되는 것 입니다. 그리고 해커가 이 공개된 key 에 맞는 private-key 를 해독할 수 있다면, 그 비트코인 블록은 그 해커가 모두 사용할 수 있게 됩니다. (달러로 환전한다던지, 제품을 산다던지 하는 식으로)

이 두개의 비트코인 key 는 수학공식으로 생성되는 세트라서 이 private-key 를 알아내는 것은 이론상으로는 가능하지만, 현실적으로 알아내기가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그래서 비트코인 해킹은 이 private-key 를 해독하는 방법이 아닌, 거래시 노출되는 private-key 를 훔쳐내는데 촛점을 맞춥니다. 그래서 매년 크고 작은 비트코인 해킹사고가 일어나지만, 한번도 private-key 개 해독되는 경우는 없었습니다.

그렇다면 저는 왜 비트코인은 100% 망한다고 주장하는 것 일까요? 바로 quantum computer (양자 컴퓨터) 때문입니다. 현재 구글이 마음만 먹으면 구글이 소유하고 있는 양자 컴퓨터로 지구상의 모든 비트코인은 해독될 수 있습니다.

비트코인은 fiat currency (불환지폐) 라고 해서 어떤 실제 값어치가 있는 화폐가 아닙니다. 사람들이 임의로 비트코인에 값어치를 부여하기에 어떤 값어치가 생겨나는 것 뿐 입니다. 그리고 이 값어치는 비트코인의 private-key 가 해독될 수 없기에 유지됩니다.

그런데 일반인들도 이 quantum computer (양자 컴퓨터) 를 소유할 수 있을 정도로 양자 컴퓨터가 흔해진다면 이 비트코인의 값어치는 어떻게 될까요?

아 물론 이 세상 사람들이 모두 양심있는 사람들이라서 “내가 왜 다른 사람 비트코인을 해독해서 써? 그건 도둑질 이잖아.” 라고 할수도 있겠지만, 어떤 사람들은, “푸하하. 이 세상 비트코인은 전부다 내 돈이구나.” 라고 하며 최대한 빠른 속도로 모든 비트코인을 다 해독해 사용해 버릴지도 모릅니다.

물론 이런일이 실제로 벌어지기 전에 비트코인의 가격은 폭락하겠죠.

각 정부들 (똑똑한 정부인 경우) 이 비트코인을 띄우는 이유

달러를 예로 들겠습니다. 미국은 2008년 부터 미국 경제를 부양하기 위해 엄청난, 상상을 초월하는 달러찍어내기 신공에 들어갔습니다. 경제를 활성화 한다며 돈을 막 찍어내고 있는 것 입니다. (유럽, 일본의 경우도 비슷한 정책을 펴고 있습니다.)

보통 화폐를 이렇게 찍어내면 어마어마한 인플레이션이 발생하는게 정상인데, 그렇지 않은 이유는, 많은 국가들이 달러폭락이 무서워 그 찍어내는 달러를 채무로 구입해 소유해 주고 있기 때문입니다. 중국의 경우만 봐도 달러폭락하면 당장 미국대상 수출이 엄청난 타격을 입게되고 경제가 마비될 수 있습니다.

돈은 많이 풀렸지만, 돈이 돌지 않으니 인플레이션이 방지되고 있는 것 입니다. 개개인이나 대기업들이나 그냥 돈만 많이 보유하고 있는거죠. 한국만 봐도 엄청난 금액의 달러를 보유하고 있으면서, 이렇게 달러를 보유하고 있어야 화폐 유동성이 보장된다며 외환보유액을 최대한 높게 유지하려고 합니다.

그런데 만약 국채로, 이런 외환보유고로 묶여있는 달러가 모두 시중으로 풀려버리면 어떤 결과가 발생할까요? 달러폭락으로 이어집니다.

달러라는 화폐의 버블 (풍선) 이 팽창해져 있는 상태라서 언젠가는 시중에 풀려있는 달러를 조금 수거하기는 해야 합니다. 유로 (€), Yen (¥) 등 다른 나라들도 입장이 다르지 않습니다.

그런데 각 정부가 직접 풀려 있는 화폐를 걷어들이기에는 부담이 큽니다.

이런 상황에서 만약 많은 돈이 하루아침에 허공으로 사라져 버릴 수 있는 대상으로 몰리면 어떤 결과가 발생할까요? 각 정부 입장에서는 손도 대지 않고 자신들의 골치거리를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생기는 것 입니다.

달러가 갑자기 펑하고 터져버리면 정말 전세계 경제에 큰 파장을 가져오지만, 비트코인이 갑자기 펑하고 터진다면? 모든 사람들에게 정말 좋은 일 인것 입니다. (물론 비트코인을 소유하고 있는 개인 소유자들에게는 별로 유쾌한 일은 아니겠죠.)

금같은 모든 commodity 도 마찬가지 아니냐? 비트코인이 폭락하는 것 과 금이 폭락하는 것 과 뭐가 다르냐? 라고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금은 폭락해도 그 금이 어디로 가는게 아닙니다. 비트코인이 양자컴퓨터로 해독이 가능해지면, 그 비트코인은 신기루 처럼 사라지는 겁니다.

미국 같은 경우, 비트코인은 미국 화폐법에 직접적으로 위배됩니다. 하지만 절대 규제하지 않습니다. 언제 터질지 모르지만 비트코인이 터지는 날, 미국정부가 무리하게 풀었던 달러가 자동으로 회수되는 것 과 같은 효과를 만들어 주는데, 이걸 왜 규제합니까? 더 조장하고 띄워줘야죠. ㅋㅋㅋ

그래서 미국이나 EU, 일본 등, 거의 모든 정부들은 비트코인의 규모가 최대한 커지길 바라고 있습니다.


이 글은 “우리도 비트코인 사보자.” “XX언니는 비트코인 해서 돈 많이 벌었데.” 라며 비트코인 다단계를 하자고 하는 제 아내에게 비트코인을 설명하기 위해서 쓴 글 입니다. ㅎㅎㅎ

비트코인은 암호화된 가상화페일 뿐 인데, 요즘 비트코인 다단계가 성행하고 있는 듯 합니다. 왜 비트코인 다단계가 사기인가? ponzi scheme (폰지 사기?) 일수 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본인 스스로 이게 논리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는 분들은, 제가 설명해봐야 제 입만 아프니 설명하지 않습니다.

왜 여자들은 다단계에 쉽게 빠지는가?

아담이 먼저 창조되었고, 그 후에 여성이 창조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속임을 당한 사람은 아담이 아니고, 여성이었기 때문입니다.(디모데오 전서 2:13,14)

성경에도 여자들은 사기꾼/사탄의 말에 잘 속는 팔랑귀라고 적혀 있습니다. ㅋㅋㅋ 남자들도 보세요. 말이 별로 없고, 묵직한/굴직한, 묵묵히 자기일이나 하는, 정말 남자같은 성격을 갖고 있는 남자들이 사기당하는 것 보셨습니까? 하지만 촐싹대고 여자들 처럼 말이 많고, 여자같은 성격의 남자들은 쉽게 사기당합니다.

hackya 는

Attorney, front-end developer, digital media artist, WordPress enthusiast, & a father of 4 wonderful children.

Tags: , ,

카테고리: ,

Ω

12 Comments

  • Estoque says:

    음… 역시 이런방향으로 생각을 해본적이 없는데 좋은글 감사합니다.

    한가지 의문이 가는점은 비트코인을 적극 유치하는 미국같은 나라도 있지만 한국 처럼 한국은행이 나서서 비트코인을 불법으로 규정하고 강하게 거부반응을 보이는 나라도 존재합니다. 비트코인이 폭발하면 달러보유국들이 이익을 받을텐데 왜 거부반응을 보일까요?

    폰지스킴은 한국에서는 다단계 또는 피라미드라고 불리는 행위인데, 비트코인이 성장하고 있다고 하니 폰지스킴이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는 외국인 친구가 있었습니다. 아무래도 정확하게 짚은게 아닌가 싶습니다. ㅋㅋㅋ

    저같은 경우에는 이게 어떻게 돌아가는지 궁금해서 계속 주시하고 있는중인데, 요새는 비트코인이 아니라 이더리움이 엄청나게 성장하고 있더군요. 비트코인의 경우 성장이 정체기에 접어들었고, 그 이외의 2류 코인들이 성장중입니다.

    만약 이 거대한 시장들이 폭발한다면 어마어마한 일이 벌어지겠네요

    사실 이런 cryptocurrency가 흥미로운게 누가 만든지도 모르는데도 여기저기서 쓰이고 있다는 점이죠. 경제학 교과서를 새로 쓰고 있다는 반응도 있던데 과연 어떻게 될지 궁금하네요

    • Matthew says:

      “비트코인이 폭발하면 달러보유국들이 이익을 받을텐데 왜 거부반응을 보일까요?” – 머리가 빨리 빨리 안돌아가서 big picture (큰그림) 을 못본거죠.

      중국도 처음에는 이거 사기야, 이거 규제해야해. 이러면서 비트코인을 불법화시키다가 생각해 보니 큰그림이 보이거든요.

      그래서 지금은, “어 해. 다들 많이 해.” 이러고 있죠. ㅋㅋㅋㅋ

      • Estoque says:

        사회전반이 비트코인 광풍인 가운데, 대학교 수업에서 조차도 이게 화재더군요

        친구말로는 경제학 수업듣는데 교수가 이거 2년전에 사둘껄 하면서 배 아파하고 있다고…

        A: 경제학 교수님들은 경제에 대해 잘 아시니까 돈도 잘 버시겠네요?
        B: 내가 돈 잘 버는 방법을 잘 알면 여기서 경제학자 하고 있겠냐!!

        이런 우스갯 소리를 들은 적이 있는데, 예시는 비교적 멀지 않은 곳에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ㅋㅋ

  • 현은정 says:

    짧은 소견입니다만
    양자컴퓨터로 코인만 망할까요?
    현재의 컴퓨터로 이뤄진것들이 망한다면
    대비 할수있는 기술도 만들수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 하이란 says:

      본문 보고 정말 개소리라고 생각했는데 사기는 남자분들이 더 많이 당하죠 ㅋㅋㅋㅋㅋ

  • su su says:

    와 진짜 명쾌합니다. 저도 팔랑귀 여자라서.. 당장의 이익을 생각해서 샀다가 팔아버리고 싶었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옳은 가치의 물건이 아니네요..

    • su su says:

      하 근데… 샀다가 금방 팔아버리면 안되는 건가요…? 거의 뭐 한두달 만에 1-2천 오르더라구오..

      • Matthew says:

        crypto currency 사시려면 비트코인보다는 ethereum (한국에서는 아직 잘 모르실지도) 을 사시는게 upshot (상승 가능폭) 이 더 높습니다.

        비트코인 같은 crypto currency 는 도박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정상적인 투자보다는 이런 도박이 항상 더 재미있습니다. 심장도 막 뛰고. ㅋㅋㅋ

    • Matthew says:

      비트코인은 투자라기 보다는 투기라서요. 비트코인을 사신다면 전재산을 털어넣으시기 보다는, 그냥 다 날려도 큰 타격이 없을 정도라면 사두시는 것도 나쁘시지 않을 겁니다.

      돈백만원이면 외식 몇번하면 없어지는 돈인데, 그 돈이 있으나 없으나 별 상관없다 – 이런 생각으로 비트코인 백만원어치를 사두는 정도?

      그정도 소규모 구매는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 란에보 says:

    그러나 지금 비트 가격은 천정부지로 치솟고 있네요. 한편에서는 양자로 깰수가 없다고 합니다.

  • 최철수 says:

    비트코인의 종말보다 세계 금융 시스템의 큰 위기가 먼저 올 확률이 더 큽니다. 왜인지는 생각해 보시길 ㅎㅎ

    또 은행권에서 사용하는 현행 디지털 화폐의 암호화체계에는 같은 논리가 적용되지 않을런지? 양자컴퓨터는 공격자일수도 있으나 블록체인 네트워크의 노드일 수도 있는데 왜 공격자만 양자컴퓨터를 쓴다 가정하시는지가 궁금하네요. ㅋㅋ

    나중에 보려고 기록으로 남겨둡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